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① 2014.02.12.~02.25 : 감사원감사 수감 (감사결과 : 지적사항 없음)
② 2014.03.31 ~ 04.25 : GB관리실태 경기도 특정감사 (감사결과 : 지적사항 없음
③ 2015.09.09 : 경기도 종합 감사 (감사결과 : 개발제한구역내 기반시설 입지기준 내용을 구체적이고 체계적으로 정비할 것(도시계획과-758(2016.1.19.) - 변경 입지기준 통보)
④ 2016.03.23 : 검찰압수수색 및 조사 (조사결과 : 혐의사항 없음)
⑤ 2016.12.15 : 검찰 자료 요구 (조사결과 : 혐의없음)
⑥ 2017.03.08 ~ 03.28 : 성남시 의회 행정사무조사 (조사결과 : 현재 조사보고서 미작성)
⑦ 2017.08.29 : 경기도 감사총괄담당관실 확인 조사

위 내용은 성남시 승마장 허가 특혜의혹과 관련해 수감한 각종 감사 및 조사기관과 결과다.

이재명 "악의적 의혹제기에 본때를 보여주겠다!"  이재명 성남시장
▲ 이재명 "악의적 의혹제기에 본때를 보여주겠다!" 이재명 성남시장
ⓒ 권영헌

관련사진보기


이재명 성남시장이 자유한국당 임동본 경기도의원이 제기한 성남시 승마장 특혜의혹에 대해 "화석사골 우려먹기식 의혹제기"라고 지적하고 "임동본 도의원을 공직선거법 위반과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1일 이재명 성남시장이 SNS를 통해 "이번이 7번째. 악의적인 특혜의혹 제기...법적조치로 본때 보여주겠습니다."라는 글을 남기고 반복되는 자유한국당의 성남시정 흠집 내기를 강하게 비판했다.

SNS에서 이 시장은 "말 산업을 진흥하려던 정부방침 따라 만든 승마장은 공정하게 법에 따라 처리됐다"고 밝히고, "검찰의 수사와 압수수색 2회, 감사원 감사 1회, 경기도 감사 2회, 성남시의회 특별조사 1회 등 4년간 6회의 수사 감사 조사에도 특혜 직권남용 불법은 없었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러자 이번에는 임동본 경기도의원이 도사무도 아닌 시 사무에 대해 6차례 조사에도 문제없음을 알면서도 도정질문을 빙자해 특혜 불법 직권남용이라는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보도자료까지 뿌렸다"며 "흠집 내기 억지주장으로 사골 우려먹기를 넘어 '화석사골' 우려먹기"라고 비난했다.

이 시장은 "행위에는 책임이 따른다. 자한당의 끝없는 저질정치 음해행위에 용서없는 법적조치로 본때를 보여주겠습니다"며 "임동본 도의원을 공직선거법 위반,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조치합니다"고 밝혔다.

이재명 "악의적 의혹제기에 본때를 보여주겠다!"  이재명 성남시장이 악의적 의혹제기에 대해 "본때를 보여주겠다."고 밝혔다. (이재명 성남시장 페이스북 캡쳐)
▲ 이재명 "악의적 의혹제기에 본때를 보여주겠다!" 이재명 성남시장이 악의적 의혹제기에 대해 "본때를 보여주겠다."고 밝혔다. (이재명 성남시장 페이스북 캡쳐)
ⓒ 권영헌

관련사진보기


이재명 성남시장이 이번 임동본 도의원의 승마장 특혜 의혹제기와 감사청구에 대해 강력한 대처를 밝힌 것은 성남시가 승마장 특혜 의혹과 관련해 모두 7차례의 각종 감사 및 조사를 받는 동안 성남시 행정공백이 야기되고 관련 공무원들이 극도의 스트레스를 받는 것을 우려한 것으로 보인다.

임 도의원의 승마장 특혜 의혹제기와 감사청구는 승마장 특혜의혹과 관련해 진행된 감사원과 경기도 감사에 대한 불신에 더불어 검찰 특수부 조사마저 불신하고 있는 것으로 6차례의 감사 및 조사에도 불구하고 또다시 의혹제기와 감사청구는 여러 면에서 다른 의도가 있는 것이 아닌가 하는 의혹을 사고 있는 상황이다.

성남시 한 여권 인사는 "이번 임동본 도의원의 해묵은 승마장 특혜의혹 제기는 다가오는 내년 지방선거에 경기도지사 도전이 유력해 보이는 이재명 성남시장에 대해 정치적 계산이 깔린 음해성 의혹제기"라고 지적했다.

또한, "임 의원이 경기도감사, 감사원감사, 검찰 특수부 조사 등 6차례의 조사와 감사에도 아무 문제가 없는 것으로 밝혀졌는데, 또다시 경기도에 감사를 청구한 것은 치졸한 정치적 술책에 지나지 않는다"고 꼬집기도 했다.

성남시 관계자도 "관련한 내용은 모두 6차례에 걸쳐 감사와 조사를 받아 더 이상 나올 것도 없는 상황에서 이런 의혹을 제기하는 것은 고의적 흠집 내기이며 성남시 행정을 마비시키려는 것"이라며 "변호사를 선임해 다음 주 중으로 경찰에 고발장을 접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성남시는 임 도의원이 제기한 5가지 의혹에 대해 성남시 홈페이지에 해명자료를 게재하고 자세한 내용을 밝히기도 했다.

임동본 경기도의원은 지난달 31일 열린 경기도의회 임시회 3차 본회의 도정질문에서 "이재명 시장이 경기도감사, 감사원감사, 검찰 특수부 조사까지 다 받아 아무 문제가 없다고 일축하고 있으나 언급한 5가지의 특혜의혹은 전혀 해소가 되지 않고 있다"며 경기도 차원의 감사를 요구한 바 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뉴스팟에도 실렸습니다. 오마이뉴스는 직접 작성한 글에 한해 중복 게재를 허용하고 있습니다.


좋은기사 후원하고 응원글 남겨주세요!

좋은기사 원고료주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7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