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바보들의 대행진, 그 네버엔딩 스토리
 바보들의 대행진, 그 네버엔딩 스토리
ⓒ 임진순

관련사진보기


옛말에 ... 설마가 사람을 잡고, 등잔 밑이 어둡고, 믿는 도끼에 발등을 찍히면 더 아프고, 자식(정유라) 이기는 부모 없고, 사랑은 내리사랑이고, 엎친 데 덮친다더니... 틀린 말 하나 없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