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이하 특조위)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 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세월호 참사의 진실을 막으려 특조위를 해체하려는 거대한 힘에 맞서 싸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인권단체 회원들은 기자회견을 통해 "박근혜 정부는 법으로 보장된 특조위의 조사활동 기간을 위법적으로 해석하여 지난 6월 30일자로 예산 지급 등을 중단시켰다"며 "특벌법에 따라 내년 2월까지 보장된 조사기간을 정부가 빼앗아간 것"이라며 특조위 활동을 강제 종료시킨 정부를 비난했다.

이들은 "특조위의 진상조사 활동이 중단되어서는 안된다"며 "세월호 참사로 피해를 입은 유가족들과 생존자 그리고 이땅의 모든 국민들은 세월호 참사가 왜 일어났고 무엇이 구조적 문제이고 누가 어떤 잘못을 했으며 이러한 참사가 재발하지 않기 위해 바꿔야 하는 시스템은 무엇인지 알 권리가 있다"며 "특조위가 정부의 강제종료를 거부하고 예산 등이 부족한 어려운  상황에서도 조사활동을 지속해 나가는 것은 국민의 알권리에 부합하는 정당한 행동"이라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특조위 구성원들에게 세월호 참사의 진상규명과 안전한 사회를 바라는 수많은 시민들이  지지와 응원을 보내고 있으며 인권단체에서 활동하는 활동가들도 참사의 진실을 밝히고 안전한 사회를 만들어가는 특조위의 활동이 끝까지 이어지기를 지지하고 응원한다"고 밝혔다.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이하 특조위) 를 응원하는 40여 개 인권단체 대표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구 삼일대로에 위치한 특조위 사무실앞에서 '진실에 대한 권리, 함께 지켜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현장이 좋아 사진이 좋아... 오늘도 내일도 언제든지 달려갑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