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7일 거제 대우조선해양에서는 1800톤급 잠수함 ‘유관순함’ 진수식을 열었다.
 7일 거제 대우조선해양에서는 1800톤급 잠수함 ‘유관순함’ 진수식을 열었다.
ⓒ 대우조선해양

관련사진보기


해군의 잠수함 유관순함의 진수식이 7일 오후 거제 대우조선해양에서 거행됐다. 유관순함은 1,800톤급으로 1번 손원일함, 2번 정지함, 3번 안중근함, 4번 김좌진함, 5번 윤봉길함에 이은 6번째 214급 잠수함이다.

이날 유관순함의 진수식에는 한민구 국방부장관, 정호섭 해군참모총장, 김용만 대우조선해양 부사장 등 군 주요인사와 대우조선해양 관계자, 김정애 여사(유관순 열사의 조카며느리)를 비롯한 유가족, 종친회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해군은 해군함정 중 최초로 여성 이름을 함명으로 사용한 유관순함의 진수식을 국민과 함께 축하하고 유관순 열사의 독립정신을 되새기기 위해 여성 독립운동가와 여성단체, 독립운동단체 관계자를 이날 행사에 초청했다.

해군은 광복 70주년과 해군 창설 70주년, 그리고 유관순 열사 순국 95주기라는 뜻 깊은 해를 맞아 독립만세운동을 주도한 유관순 열사의 애국심을 기리고, 국민 안보의식 고취를 위해 유관순 열사의 이름을 214급 6번함의 함명으로 제정하여 지난 3․1절에 이를 공표했다.

유관순함은 대함전과 대잠수함전, 공격기뢰부설 임무 등을 수행할 수 있으며, 적의 핵심시설에 대한 정밀 타격이 가능한 국산 순항미사일을 탑재한다. 유관순함은 2016년 11월경 해군으로 인도되어 전력화 과정을 거친 후 우리 영해를 수호하게 된다.



태그:#잠수함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