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 약 600여명의 베트남 유학생들이 모였다
▲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 약 600여명의 베트남 유학생들이 모였다
ⓒ 신미정

관련사진보기


지난 28일부터 29일까지 충남대학교 종합운동장에서는 아시아지역 미래 가치 연구소가 주최하고 (주)아이씨푸드가 주관한 '제6회 전국 베트남 유학생 ICFOOD컵 축구대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전국 12개 대학교, 약 600여 명의 베트남 유학생들과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개회식에 앞서 베트남 여자 유학생들은 한국의 전통 의상인 한복과 베트남의 전통 의상인 아오자이를 차려 입고 나타났다. 개회식에서는 양국의 국가가 차례로 운동장에 울려 퍼졌다.

응웬 맹 동 주한 베트남 공사는 이번 자리를 마련해 준 한국 측의 배려에 고마움을 표시하며 "베트남 학생들이 체육과 문화 활동 등을 통해서 협동의 의미를 되새기고 이를 바탕으로 양국의 우호적인 관계를 형성하는 데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축구 경기는 28일에는 예선전을, 29일에는 준결승을 거쳐 결승전을 치렀다. 남자팀은 8개 팀으로 작년과 같았지만 여자팀의 경우 작년 5개에서 올해 8개 팀으로 늘었다.

28일에 치러진 예선전은 전반전, 후반전 각각 25분씩 주어졌으며 각 팀의 열띤 응원 속에 진행됐다. 아쉽게 예선전에서 탈락한 홍(충남대 재학)은 "경기를 하는 중에 좀 다쳤지만 기분이 정말 좋다. 다른 사람들도 만날 수 있고 축구를 하면서 몸과 마음이 건강해지는 것을 느꼈다"라고 밝혔다.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 개막식 한복과 아오자이를 입은 유학생들
▲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 개막식 한복과 아오자이를 입은 유학생들
ⓒ 신미정

관련사진보기


대회 개막식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
▲ 대회 개막식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
ⓒ 신미정

관련사진보기


개막식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
▲ 개막식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
ⓒ 신미정

관련사진보기


29일 오전 10시부터는 준결승과 결승전이 시작되었다. 경기는 종합운동장 이외에도 주변의 소규모 운동장 두 군데에서 동시에 열렸다. 마이안(베트남 유학생 부회장)씨는 "대회에 600명 가까운 사람들이 참여했다. 힘들었지만 여러 학생들을 만난다는 것 자체가 기쁘고 보람된다"라고 말했다.

축구 결승전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여자 결승전 요약>
성균관대 vs 조선대: 성균관대의 우세 속에 경기 진행. 조선대 골키퍼의 선전으로 0대 0 무승부. 승부차기에서 2대 1로 성균관대가 최종 우승함.

여자 마라도나를 아시나요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 여자 결승전.
▲ 여자 마라도나를 아시나요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 여자 결승전.
ⓒ 신미정

관련사진보기


<남자 결승전 요악>
SKVN(연합팀) vs 조선대: 경기 후반전 종료 10초 전에 조선대의 극적인 동점골. 승부차기 결과 5대 4로 SKVN(연합팀) 최종 우승함.

고지가 눈 앞인데  전국 베트남 축구대회 남자 결승전. 연합팀과 조선대 유학생들의 맞대결.
▲ 고지가 눈 앞인데 전국 베트남 축구대회 남자 결승전. 연합팀과 조선대 유학생들의 맞대결.
ⓒ 신미정

관련사진보기


한국에 두 번 왔고 총 4년을 생활해 봤다는 즈엉 티 항씨는 "이런 행사에 참여하는 것만으로 좋다. 일년에 한 번 이런 행사가 있다. 한국에 있는 베트남 친구들이 함께 모이는 자리라 즐겁다"라고 웃었다.

경기장 곳곳에서는 가족 단위로 삼삼오오 나무 그늘에 앉아 축구 경기를 관람하는 모습도 눈에 띄었다. 경기장을 찾은 한 대전 시민은 "유학생들이 이렇게 모인다는 것이 놀랍다. 결승전을 보는데 남학생들 기량이 뛰어나더라"라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한국에서 생활하는 베트남 유학생들이 같은 민족을 만나 소통하고 화합을 다질 수 있는 뜻 깊은 기회가 되었다.

[사진] 대회 이모저모

베트남의 미래는 제게 달렸죠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의 개막식. 남자 아이의 당당한 표정이 인상적이다.
▲ 베트남의 미래는 제게 달렸죠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의 개막식. 남자 아이의 당당한 표정이 인상적이다.
ⓒ 신미정

관련사진보기


세남자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에서 경기를 관람하고 있는 학생들
▲ 세남자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에서 경기를 관람하고 있는 학생들
ⓒ 신미정

관련사진보기


시간 가는줄 모르겠어요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에서 경기를 즐기고 있는 학생들
▲ 시간 가는줄 모르겠어요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에서 경기를 즐기고 있는 학생들
ⓒ 신미정

관련사진보기


김치 빨리 버무리기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에서 부대행사로 진행된 김치 빨리 버무리기
▲ 김치 빨리 버무리기 전국 베트남 유학생 축구대회에서 부대행사로 진행된 김치 빨리 버무리기
ⓒ 신미정

관련사진보기


덧붙이는 글 | 통역에 도움 주신 분: 르엉 미 번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