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0만본의 철쭉이 만개하기 시작한 군포 철쭉동산
 10만본의 철쭉이 만개하기 시작한 군포 철쭉동산
ⓒ 이정범

관련사진보기


경기 군포시의 대표 봄철 이벤트인 '2013 군포 철쭉대축제'가 5월 1일 오후 6시 20분 2천여 명의 시민이 참여하는 축하 퍼레이드와 개막 기념식을 시작으로 오는 8일까지 열린다. '철쭉 그리고 책'이란 주제로 행복한 추억 만들기에 나선 것.

행사 첫날 축하 퍼레이드는 도장중학교를 출발해 시청을 경유한 후 군포시민체육광장까지 2㎞구간을 행진하며 펼쳐졌다. 28명의 여성단원으로 구성된 프로 마칭밴드인 코리아나 마칭밴드, 미2사단 군악대가 선두에서 흥겨운 음악을 선사했다.

그 뒤로는 국제자매도시인 캐나다 벨빌시, 일본 아츠기시와 중국 린이시의 사절단과 경북 예천군, 충남 부여군, 충남 청양군, 전남 무안군, 강원 양양군 등 국내 자매도시 사절단, 관내 기관과 단체 관계자들이 함께 걸으면서 시민들에게 인사를 나누었다.

이날 구경 나온 시민들로 부터 박수를 받은 것은 11개 행정동에 사는 남녀노소 주민들이다. 이들은 각 동의 특색과 책의 도시 군포의 이미지를 표현한 가장 행렬로 참여한 것으로 소와 우마차가 도심을 지나며 아이들을 등에 태우기도 하고, 춤을 추기도 했다.

 같은 동네에 사는 주민들이 분장을 하여 참여한 축하퍼레이드
 같은 동네에 사는 주민들이 분장을 하여 참여한 축하퍼레이드
ⓒ 최병렬

관련사진보기


 같은 동네에 사는 주민들이 분장을 하여 참여한 축하퍼레이드
 같은 동네에 사는 주민들이 분장을 하여 참여한 축하퍼레이드
ⓒ 최병렬

관련사진보기


 같은 동네에 사는 주민들이 분장을 하여 참여한 축하퍼레이드
 같은 동네에 사는 주민들이 분장을 하여 참여한 축하퍼레이드
ⓒ 최병렬

관련사진보기


또 전 공무원들이 자원봉사 조끼를 입고 행사장 곳곳에 배치돼 불편이 없도록 지원에 나섰다. 성시규 문화공보과장은 "이날 개막행사에는 3만여 명이 행사장을 찾았다. 축제 참여자 모두가 서로 배려하며, 기초질서를 준수해 안전사고 없이 잘 끝났다"며 "이번 축제가 행복한 기억을 선사할 수 있도록 폐막일까지 행사 운영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2013 군포 철쭉축제는 철쭉동산과 양지공원을 주무대로 하여 산본중심상업지역 등 도심 전역에서 가족 행복을 창출할 50여 가지 오감만족 체험프로그램으로 펼쳐진다.

주요 프로그램을 보면 철쭉상상놀이터, 가족 먹거리장터, 보물찾기(2013 군포의 책 증정), 철쭉 뮤직카페, 사랑의 편지쓰기 등 가족 참여 프로그램들을 비롯 풍물놀이, 두드림, 인기가수 초청공연, 찾아가는 음악회, 북 콘서트, 우리춤 우리가락, 철쭉꽃 카드만들기, 가훈써주기, 바자회, 향토음식 먹거리장터, 불꽃놀이 등 다채롭게 구성됐다.

 같은 동네에 사는 주민들이 분장을 하여 참여한 축하퍼레이드
 같은 동네에 사는 주민들이 분장을 하여 참여한 축하퍼레이드
ⓒ 최병렬

관련사진보기


 같은 동네에 사는 주민들이 분장을 하여 참여한 축하퍼레이드
 같은 동네에 사는 주민들이 분장을 하여 참여한 축하퍼레이드
ⓒ 최병렬

관련사진보기


 같은 동네에 사는 주민들이 분장을 하여 참여한 축하퍼레이드
 같은 동네에 사는 주민들이 분장을 하여 참여한 축하퍼레이드
ⓒ 최병렬

관련사진보기


특히 '철쭉 그리고 책' 주제에 따라 4일에는 '2013 군포의 책'으로 선정된 <아들과 함께 걷는 길> 집필자인 이순원 작가를 초청해 오후 7시 30분부터 2시간 동안 수리동 철쭉동산 상설무대에서 '책 음악에 반하다'라는 주제로 북(BOOK)콘서트를 진행한다.

북콘서트는 작가와의 만남(사인회), 독서 퀴즈, 2인조 음악그룹 유리상자, 가수 한경애 등이 축하공연을 하며, KBS 관현악단 최재훈씨가 색소폰 연주 실력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군포시는 이번 2013 철쭉대축제 기간 동안 30여만명이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는 지난해 열린 '2012 군포시 철쭉대축제'에는 20여만명이 다녀갔으며, 군포시가 한세대학교에 의뢰해 시행한 방문객 대상 설문조사(무작위 1천명 표본 선정)에서 응답자의 90.7%가 올해 축제 현장에 다시 방문하겠다는 의사를 표명한 것으로 나왔기 때문이다.

'2013 군포 철쭉대축제' 상세 프로그램은 축제홈페이지(www.gunpofestival.org)에서 볼 수 있다. 또 축제 사무국에 전화(390-3528)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철쭉대축제 대형 현수막이 내걸린 군포시청사
 철쭉대축제 대형 현수막이 내걸린 군포시청사
ⓒ 최병렬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