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사고현장 사고난 트럭이 찌그러져 있다.
▲ 사고현장 사고난 트럭이 찌그러져 있다.
ⓒ 복성근

관련사진보기


9일 오후 2시40분경 인천남동공단 벗말4거리에서 신연수역 방향에서 오던 시내버스와 남동공단 IC 쪽에서 달리던 1톤 탑차가 빗길에 추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일대 교통이 마비되었으나  경찰과 119소방대원들의 신속한 대응으로 20여분 만에 수습되었다. 궂은 날씨에도 자신의 직무에 최선을 다하는 119구급대원들의 모습을 카메라에 담았다.

사고현장 출동한 경찰이 현장 교통질서를 유도하고 있다.
▲ 사고현장 출동한 경찰이 현장 교통질서를 유도하고 있다.
ⓒ 복성근

관련사진보기


사고차량 소방대원이 사고차량의 상태를 살피고 있다 .
차량안에 사람이 보인다.
▲ 사고차량 소방대원이 사고차량의 상태를 살피고 있다 . 차량안에 사람이 보인다.
ⓒ 복성근

관련사진보기


응급구조 119구급대원은 의식을 잃지 않도록 환자를  안정시키고 다른 대원은 구출준비를 하고 있다
▲ 응급구조 119구급대원은 의식을 잃지 않도록 환자를 안정시키고 다른 대원은 구출준비를 하고 있다
ⓒ 복성근

관련사진보기


사고수습 소방대원이 사고차량의 문을 뜯어내고 있다.
▲ 사고수습 소방대원이 사고차량의 문을 뜯어내고 있다.
ⓒ 복성근

관련사진보기


사고현장 소방대원들이 사고현장을 수습하고 있다.
▲ 사고현장 소방대원들이 사고현장을 수습하고 있다.
ⓒ 복성근

관련사진보기


사고현장 사고 차량에서 운전자를 구출해 내고 있다.
▲ 사고현장 사고 차량에서 운전자를 구출해 내고 있다.
ⓒ 복성근

관련사진보기


후송 사고차량의 운전자를 긴급 후송준비를 하고 있다.
▲ 후송 사고차량의 운전자를 긴급 후송준비를 하고 있다.
ⓒ 복성근

관련사진보기


구급대 사고차량의 환자를 긴급 119 구급차에 실고 있다.
▲ 구급대 사고차량의 환자를 긴급 119 구급차에 실고 있다.
ⓒ 복성근

관련사진보기


현장수습 모든 사고수습을 마친 소방대원들이 귀대하고 있다.
▲ 현장수습 모든 사고수습을 마친 소방대원들이 귀대하고 있다.
ⓒ 복성근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