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12월23일 오후6시, 국회 로텐더 홀에서 가진 '아주 특별한 크리스마스 파티'
ⓒ 임순혜

관련영상보기

 천정배, 최문순, 장세환 의원이  미디어법 재논의 촉구를 요구하며 23일째  농성하고 있는 로텐더 홀

 로텐더 홀 농성장에서의 '아주 특별한 크리스마스 파티'

 

12월23일 오후 6시, 천정배, 최문순, 장세환 의원이  미디어법 재논의 촉구를 요구하며 23일째  농성하고 있는 로텐더 홀에서 '아주 특별한 크리스마스 파티'가 열렸다.

 

미디어법 재논의를 김형오 국회의장과 한나라당에 촉구하며 로텐더홀에서 농성하는 세 의원을 격려하기위해, 명동에서 미디어법원천무효 미디어법 재논의촉구 서명을 120일째 하고 있는 네티즌과 시민들이 케이크와 포도주, 과일을 준비해 로텐더홀을 찾았다. '아주 특별한 크리스마스 파티'가 열린 것이다.

 

  예수님의 탄생을 축하 해요!

 크리스마스 케익, 과일, 포도주....

 아기 예수가 탄생하신 말구유 모습의 크리스마스 케잌!

 

예수님은 춥고 배고프고, 외롭고, 소외받고, 가난하고, 버림받은 자들을 위해 그들이 세상의 주인이라는 '기쁜 소식'을 알리기위해 이 땅에 오셨으며, 몸소 그들과 함께 하며 세상의 부조리와 악에 맞서 싸우며 정의를 실천하시던 혁명가이셨으며, 십자가에 못박히는 고통을 당하며 민중이 주인이며, 민중이 세상을 바꿀것이라 말씀하셨다. 

 

최문순 의원은 "대한민국에서 가장 좋은 최고의 농성장이다, 대리석 침대에서 자고, 무드 조명이 있으며, 국회 경위가 불침번을 서며, 식당과 휴계실도 있으며, 실내 목욕탕도 갖춘 농성장"이라며 건강을 걱정하는 농성장을 찾아 온 시민들에게 자랑했다.  

 

  활짝 웃는 추미애 의원과 최문순 의원

 크리스마스 선물에 활짝 웃는 장세환 의원

한편, 명동 예술극장 앞에서 79일동안 언론악법원천무효 서명을 함께 했던 추미애 의원도 바쁜 환경노동위 일정 중 시간을 내어 참석하여 크리스마스 파티를 즐겼다. 

 

명동 서명팀은 네분의 의원들과  크리스마스 케이크를 함께 잘라 나누어 먹고, 포도주와 집에서 담근 복분자 술로 미디어악법 재논의를 기원하며 건배했다. 준비해 온 작은 선물을 네분 의원께 드리며 따뜻한 집을 떠나 농성하는 세 의원을 격려하였다.

 

 선물이 너무 투쟁적이지 않다는 추미애 의원

 MERRY CHRISTMAS!

 아기 예수의 탄생을 축하하며! 건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미디어기독연대 대표, 표현의자유와언론탄압공동대책위원회 공동대표/운영위원장, 언론개혁시민연대 감사,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언론위원회 위원장,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방송특별위원, 방송통신위원회 보편적시청권확대보장위원으로, 한신대 외래교수,영등위 영화심의위원을 지냈으며, 영화와 미디어 평론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