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비가 많이 내리는 9월의 마지막 휴일에 대구 도심 속에 나무들과 함께 근대로의 유적 답사를 떠난다. 가장 먼저 대구시내 중심가에 있는 경상감영(慶尙監營) 공원은 조선시대 경상도를 관할하던 감영으로, 최초 상주에 위치하였으나, 선조 34년(1601년) 대구로 이전하였다. 고종 33년(1896년) 지방 행정을 13도제로 개편하여 경상북도의 중심지 역할을 이었다.

경상감영공원
▲ 경상감영공원 경상감영공원
ⓒ 김환대

관련사진보기


이곳에는 배롱나무, 측백나무과에 속하는 메타세콰이아, 그리고 왕벚나무, 고음나무 등 20여 종이 넘는 많은 나무들이 있다. 평소 잘 몰랐던 이런 나무에 관한 이야기를 경북대 임산공학과 명예 교수님이신 박상진 교수님께서 특별히 자세히 설명해 주신다.

경상감영공원내 고음나무
▲ 경상감영공원내 고음나무 경상감영공원내 고음나무
ⓒ 김환대

관련사진보기


박상진 교수님
▲ 설명해 주신 박상진 교수님 박상진 교수님
ⓒ 김환대

관련사진보기


입구에는 하마비가 있고 선화당(宣化堂)은 관찰사가 공무를 보던 곳으로 1730년 두 차례 화재를 입었고, 지금의 건물은 순조 때 재건된 것이다. 대구광역시 유형문화재 제1호로 지정되어 있다.

하마비
▲ 하마비 하마비
ⓒ 김환대

관련사진보기


선화당 앞 측우대
▲ 선화당 앞 측우대 선화당 앞 측우대
ⓒ 김환대

관련사진보기


앞에는 측우대만 남아 있는데 보물 제842호 대구 선화당 측우대(測雨臺)는 측우기를 올려놓고 측정하던 대(臺)로 측우기의 존재를 확인해 주는 귀중한 유물이다. 화강암 기둥으로 가운데 구멍이 있고, 뒷면에는 '건륭경인오월조(乾隆庚寅五月造)'라고 새겨져 있어서 영조 46년(1770)에 만든 것임을 알 수 있다. 현재 기상청에 옮겨져 있다고 한다.

선화당 뒤쪽 왼편에 위치하고 있는 징청각은 선화당과 함께 건립된 것으로 보인다. 이 건물은 1730년 두 차례 화재를 입었으며, 지금의 건물은 정조 13년(1789년)에 새로 지은 것이다. 대구광역시 유형문화재 제2호로 지정되어 있다.

징청각
▲ 징청각 징청각
ⓒ 김환대

관련사진보기


31기의 경상도 관찰사 및 대구판관 비가 비림을 이루고 있는데 각종 문양이 새겨진 것도 있어 주목된다. 잘 활용하여 이 공간이 앞으로 역사테마 공원으로 거듭나길 바란다.

비석군들
▲ 비석군들 비석군들
ⓒ 김환대

관련사진보기


최제우나무

인근 거리인 대구광역시 중구 포정도 종로초등학교 내에는 회화나무가 있는데 수운 최제우 나무라 불린다. 동학의 창시자인 최제우. 조정은 민심을 환란케 한다는 죄목으로 그를 경상감영감옥에 구속시켰다가 아미산에서 처형하였다. 이와 관련해 나무 이름을 붙인 듯 하며 수령은 400년 정도로 추정된다.

최제우나무
▲ 최제우나무 최제우나무
ⓒ 김환대

관련사진보기


대구화교협회 내 나무

대구광역시 중구 종로2가에 있는 대구화교협회 건물은 근대 건축물로 등록문화재 제252호로 지정되어 있다. 붉은 벽돌의 2층 서양식 주택으로 대구 지역 부호인 서병국이 당시 대구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던 중국 건축가 모문금에게 설계와 시공을 맡겨 건립한 것이다. 이 곳에도 나무가 있는데 금강산 나무라 하나 의문이 많다. 주변은 근대 건물이 많은 곳으로 정소아과도 보인다. 약령시 전시관을 거쳐서 이제 또 걷는다.

화교협회내 나무
▲ 화교협회내 나무 화교협회내 나무
ⓒ 김환대

관련사진보기


이상화 고택과 서상돈 고택

근대 시에 한 획을 긋는 민족 시인 이상화의 고택은 여러 차례 어려움을 거쳐 이제는 잘 정비되어 있다. 시와 함께하는 음악회를 개최하는 등 각종 행사들도 이루어지며 문화 공간으로 바뀌었다.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나의 침실로' 등 대표적인 작품은 잘 알려져 있다. 고택 내부에 일부 전시물이 있다. 40여년간 살아온 집이라 그리 오래된 집은 아니라 기념적인 유적으로 앞으로도 잘 보전 관리해야겠다.

이상화고택 내부
▲ 이상화고택 내부 이상화고택 내부
ⓒ 김환대

관련사진보기


맞은편에는 1907년 대구의 광문사의 부사장으로 재직 중 국채보상운동을 전개할 것을 제의하고 국채보상취지서를 작성 발표하여 중심에 서 있던 서상돈 고택이 있으며 역시 근래들어 잘 보존 정비하여 깨끗하다.

서상돈 고택
▲ 서상돈 고택 서상돈 고택
ⓒ 김환대

관련사진보기


계산성당과 이인성나무

계산성당으로 알려진 천주교 대구대교구의 계산천주교회 본당이 처음 건축된 것은 1899년으로 당시에는 한옥 양식으로 되어 있었으나, 1901년 전소되고 그 위치에 현재의 서양식 성당을 세웠는데 경상도 지역에서 가장 오래된 것이다.

이인성 나무
▲ 이인성 나무 이인성 나무
ⓒ 김환대

관련사진보기


이 앞에는 근대 서양화의 천재 화가로 알려진 이인성의 이름을 붙인 이인성 나무가 있는데 수령이 100년 정도 된 감나무이다. 점심 식사 후 걷는 답사는 계속 이어진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전국의 문화유적을 찾아 답사를 하고 있으며, 우리나라 구석진 곳에 우리문화를 찾아서 알리고 문화관련 행사를 좀 더 대중에게 보급하고자 하며 앞으로 우리문화재의 소중함을 일깨워 나아가려고 합니다. 괌심분야는 역사유적, 석조조형물과 민속,고건축물 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