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지난 2월 29일.경기도 안산시 단원구에 위치한 서울예술대학(이하 서울예대)에서 입학식이 진행되었다.  전통적으로 연예계쪽으로 많은 인재를 배출한 서울예대의 명성 답게 입학식도 이색적으로 진행되었다.

 로데오 거리
 로데오 거리
ⓒ 서울예대 광창과

관련사진보기



영하로 떨어진 날씨 속에서도 서울예대의 08학번을 달은 예대인들은 하나둘씩 중앙역에 모여들기 시작했다. 오전7시가 되지도 않았지만, 중앙역 앞, 로데오 거리는 예대인들로 북적이기 시작했다. 타 대학에서 볼 수 없는 이색적인 입학식이 시작된 것이다.

이른시간에 시작된 서울예대의 입학식은 직장을 향하던 안산 시민들의 이목을 끌기에 충분했다. 몇몇의 시민들은 아침일찍 꽹과리와 북으로 한바탕 소란을 피운 학생들에게 인상을 찌푸리는 경우도 종종 있었다.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1년에 한번있는 예대만의 이색 행사에 함께 웃으며 즐기는 모습이었다.

 거리행진
 거리행진
ⓒ 서울예대 광창과

관련사진보기



로데오 거리에서 4시간 남짓 응원을 펼친 학생들은 3km정도 되는 거리를 걸어 학교로 돌아왔다. 거리에서도 과별로 뭉친 예대인들의 응원가는 끊이질 않았다.

 슬로건
 슬로건
ⓒ 서울예대 광창과

관련사진보기


거리 행진을 마치고 입구에 들어서자, 선배들이 준비한 깜짝 이벤트와 함께 각 과별로 2008학년도 슬로건이 내려졌다.

 레드카펫
 레드카펫
ⓒ 서울예대 광창과

관련사진보기



입학식전 모든 행사가 끝나고, 입학식을 진행하기위해 학생들이 거쳐야 할 곳이 있었다.
영화제에서나 볼 수 있던 레드카펫이 서울예대를 입학하는 08학번 새내기들에게 등장한 것이다. 전통적으로 서울예대에서는 입학식을 진행하기 전에 모든 새내기들이 레드카펫을 지나가야만 한다. 올해도 변함없이 레드카펫이 새내기 입학생들의 마음을 뜨겁게 달구었다.

 입학식
 입학식
ⓒ 서울예대 광창과

관련사진보기



드디어 입학식이 시작되고, 장장 10시간의 입학 행사가 순조롭게 진행되었다. 이날, 14개의 학과에 1000명 남짓 되는 학생들이 정식으로 서울예대인이 되었다.

또한 서울예대 입학식을 축하하기위해 가수 더레이(서울예대 실용음악)의 축하 공연과
서울예대 방송연예과 출신 개그맨 김태균과 인기가수 빅뱅과 쥬얼리등의 축하 영상이 있었다.


태그:#입학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