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만인게시판

10만인클럽 회원들의 목소리를 듣습니다.
[공유]대전 오마이뉴스 심규상기자의 '가짜독립유공자' 고발 관련 기사
10만인클럽(cacer56) 2018.12.14 15:26 조회 : 1087

대전 오마이뉴스 심규상기자는 15년전부터 지속적으로 가짜독립유공자 문제를 제기했습니다. 관련기사를 정리하여 선보여 드립니다. 보시고 많은 관심 가져주시기 바랍니다.



<계룡건설 이인구회장 조부/ 가짜 독립운동가 만들기 >

1.독립투사의 공적비가 변조된 사연
http://omn.kr/1fjk5

2.독립운동가 비문변조, 시청-서구청 "시정조치 하겠다"
http://omn.kr/1fjk6

3.앞뒤 다른 독립운동가 비석, '잘못'이지만 '위법' 아니다?
http://omn.kr/1fjk8

4.대전 서구청,"가짜 독립운동가 생애비" 철거
http://omn.kr/1fjk9

5.미확인 독립운동가 공적비..또 수정 외면?
http://omn.kr/1fjka

6.계룡건설 이인구씨 <오마이뉴스> 손배소 기각
http://omn.kr/1fjkb

7. 9년 만에 철거된 '미확인 독립운동가' 비문
[보도 그 후] 시민단체 "당연한 일, 왜 이리 힘드나"
http://omn.kr/1f5tx



<가짜 대전 김태원>

1. '훈장'까지 받은 독립운동가, 행적이 의심스럽다
[발굴] '대전 김태원' 행적, 당시 보도와 달라...관련 연구가 "다른 인물인 듯"
http://omn.kr/cs1g

2. 수정액으로 '독립운동 행적' 삭제... 누가, 왜?
[독립운동가 진위 논란②] '평북 김태원'은 실존 인물
http://omn.kr/cszp

3. '대전 김태원', '안성 김태원' 독립운동 행적 중복
[독립운동가 진위 논란③] 기록없는 임시정부 활동, 국가보훈처는 왜...
http://omn.kr/cxsw

4. 국가보훈처, 독립운동가 공적 '부실 심의' 했나
[독립운동가 행적 진위논란④] 공적 중복 재확인하고도 '문제 없다' 종결
http://omn.kr/cxyx

5. 보훈처 '엉터리 심의'에 광복회 회원들 뿔났다
부처 대변인실과 공훈심사과는 '서로 떠넘기기'만
http://omn.kr/cytm

6. 민족문제연구소, 의혹 독립운동가 '검증' 나섰다
http://omn.kr/d146

7. 보훈처 '대전 김태원' 감사결과 이르면 내달 나올 듯
[독립운동가 행적 진위논란⑩] 시민단체 24일 자체 조사결과 공개예정
http://omn.kr/e8zi

8. 가짜 독립운동가 논란, '대전 김태원' 말고 또 있다
http://omn.kr/d1mx

9. 보훈처, '가짜 독립운동가' 신고에 17년째 "검토중"
계속 나오는 가짜 독립운동가 의혹... 보훈처, 제대로 심사했나
http://omn.kr/d5rl

10. 보훈처 '대전 김태원' 2011년 재조사 결과 오리무중"모르겠다"...
대전보훈청 '보훈연금 지급' 일단 중지하기로
http://omn.kr/dfwb

11. '짝퉁 독립운동가' 의혹... "보훈처, 5년째 뭐했나"
광복회 대전충남지부, 감사원에 감사청구
http://omn.kr/dj3r

12. 보훈처 '대전 김태원' 감사결과 이르면 내달 나올 듯
[독립운동가 행적 진위논란⑩] 시민단체 24일 자체 조사결과 공개예정
http://omn.kr/e8zi

13. 시민공동조사단 "독립운동가 '대전 김태원'은 가짜" 결론
[독립운동가 진위 논란⑪] 보훈처, 전모 밝히고 책임 통감해야"
http://omn.kr/e93g

14. '대전 김태원' 연금 보류 이어 공훈 기록도 일단 '삭제'
[독립운동가 행적 진위논란⑫] 보훈처 "공적 재검토 결과 나올 때까지..."
http://omn.kr/ebbc

15. "독립운동가 공적 가로챈 혐의, 수사해 달라"
[독립운동가 행적 진위논란⑬] 광복회대전충남연합 전 지부장 검찰고발
http://omn.kr/ey2k

16. '대전 김태원' 후손, 독립운동가 유족 아니었다
보훈처 심사위원회 결론, 최근 5년 보훈연금 1억 원 환수하기로
http://omn.kr/ehcz

17. 50여 년간 매월 보상금 수령 '가짜' 독립운동가 유족이 사는 법
'대전 김태원' 후손들의 이해 못할 행적
http://omn.kr/eyoq

18. 50년만에 바로잡은 진실, 독립운동가 김태원 선생
[보도 그 후] 동명이인에게 '독립유공자 훈장'을 지급한 엉뚱한 사건
http://omn.kr/mn53

19. 가짜 독립유공자, 보훈처 알면서도 덮었다
2011년 '대전 김태원' 자체조사 결과 담은 보훈처 문서 발견... 조직적 은폐 가능성도
http://omn.kr/1brxk

20. 서훈 취소된 독립운동가 계속 홍보하는 대전시, 이유 물었더니...
수정 요구는 묵살하고, 비판 기사는 "못 봤다"?
http://omn.kr/s9jc

21. '가짜 독립운동가' 선양하는 대전시-대덕구, 왜?
2015년 서훈 취소된 인물, ‘어록비-생애비’, 여전히 보존 관리
http://omn.kr/saim

22. 독립운동가 김태원 제단에 올린 한권의 '보고서'
[추모제] 89년 만에 복원된 평북 사람 '김태원'
http://omn.kr/fp6p

<가짜 김정필>

1. "제 증조부 김정필은 독립유공자가 아닙니다"
'독립유공자 김정필'의 증손자 주장... "만주에 간 적도, 독립운동 한 적도 없어"
http://omn.kr/etru


2.'서훈 취소된 독립운동가' 수년째 홍보해주는 대전시
http://omn.kr/s8lb

3. 대전시, 서훈 취소 독립운동가 전시물 철거
http://omn.kr/sak3

<가짜 김성수 일가 5명/ 독립장 3급>

1.가짜 독립운동가 논란, '대전 김태원' 말고 또 있다
http://omn.kr/d1mx

2.보훈처, '가짜 독립운동가' 신고에 17년째 "검토중"
http://omn.kr/d5rl

3.[단독]국가보훈처, 가짜 독립운동가 4명 서훈 취소
남의 공적 가로채 3대에 걸쳐 5명 독립유공자 행세... 첫 문제제기 후 20년만
http://omn.kr/14yka

<가짜 독립운동가 전수조사 요구>

1.가짜 독립운동가 무더기 적발할 때, 국가보훈처는 뭐했나
광복회대전지부-민족문제연구소 대전지부, 전수 조사 촉구 보훈처 앞 시위 예정
http://omn.kr/15qji

2. '가짜 독립운동가' 일가 챙긴 4억... 환산하면 수십 억
김정수 일가, 총 4억 5천만원 챙겨... 고용진 의원 “전액 환수하고 전수 재조사 해야”
http://omn.kr/1a6q5

3.'가짜 독립운동가' 찾아낸 유공자 후손, 이번엔 청와대 청원
김세걸씨, 피우진 보훈처장에게 호소 "가짜 포상은 애국 선열에 대한 모독"
http://omn.kr/1at4p

4.피우진 보훈처장 "독립유공자 공적 전수조사 하겠다"
[국감-정무위] 기존 보훈처 입장에서 변화... '가짜 독립유공자' 의원들 질타 쏟아져
http://omn.kr/1aud9

5."1970년 이전 독립유공자만 조사"? 보훈처의 뻔히 보이는 '잔꾀'
[긴급기고] 전체 유공자의 4% 불과... 꼼수 부리지 말고 제대로 전수조사해야
http://omn.kr/1avgw

6.백기 든 보훈처 "올해 내 독립유공자 공적검증위 만들겠다"
피우진 보훈처장 국감에서 밝혀... "가짜 유공자 논란, 내년 6월까지 1385명 중점 검증"
http://omn.kr/1bgep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http://omn.kr/5gcd


후원문의: 02-733-5505(내선 0)/ 010-3270-3828

이름(별명) * 별명은 [정보수정]에서 입력 및 수정할 수 있습니다.
내 용 댓글등록

0/400자

0개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글쓰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시 조회 첨부
[공지] '광고없는 지면' 서비스 시작-증액을 부탁드립니다(12) 10만인클럽 05.11 10:22 152165
1331 “삶이 죽음에 안부를 묻다” 소낙비로 10.18 00:27 19
1330 올바른 뉴스 MNK 10.15 14:56 1191
1329 [후원한다고?] 10만인 가입하고 후원한다고(1) 태양 10.13 02:16 1200
1328 대한민국의 주인은 검찰이 아니다. 소낙비로 10.04 12:29 1255
1327 ‘피겨퀸’ 김연아의 역사...거꾸로 상상하기 소낙비로 10.02 13:36 81
1326 내가 오마이뉴스를 후원하는이유(1) 연암 09.23 21:13 139
1325 유죄단정 반칙, 검찰의 무리수 소낙비로 09.07 10:29 201
1324 조국 후보자 임명…국민 믿어야 소낙비로 09.02 00:06 209
1323 분노와 싸울 준비 소낙비로 08.27 23:48 210
1322 침묵의 착각 소낙비로 08.22 12:25 205
1321 울보 대통령 소낙비로 08.18 17:12 222
1320 불매운동, 시작이 반(2) 소낙비로 07.28 22:38 15734
1319 “그대 얼굴은 못 볼 거 같소.”(1) 소낙비로 07.14 20:31 331
1318 서서 먹는 컵밥의 초심(1) 소낙비로 07.04 23:44 367
1317 류현진, 야구의 패러다임을 바꾸다(2) 소낙비로 06.24 22:03 381
1316 [초대] 111회 10만인특강 김택환교수 '새판을 짜자' 10만인클럽 03.25 17:27 878
1315 [후원을 철회] 오마이뉴스의 후원을 철회한다.(1) 이철수 02.24 01:10 2076
1314 문제를 보는 시각, 믿을수 있는 언론, 나의 힘 보태기 별과 침묵 02.16 09:57 22051
1313 [특강] B급 경제학자 우석훈의 '직장민주주의' 10만인클럽 02.01 11:36 1038
1312 [의견]선거제도의 개혁 최충원 01.10 12:36 29160
1l2l3l4l5l6l7l8l9l10 다음맨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