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만인게시판

10만인클럽 회원들의 목소리를 듣습니다.
탈퇴하면서 남기는 말
S.R.JO(srsun16) 2017.05.19 03:23 조회 : 2126

가는 사람이 무슨 말이냐 할 수 있겠지요. 그래도 처음부터 후원한 세월을 핑계삼습니다.

"오늘도 <오마이뉴스>를 방문해주시고 지금 이 글을 읽고 계실 1백만 독자 여러분,
여러분에게 <오마이뉴스>는 무엇입니까?
여러분이 죽으라면 죽고, 살라면 제대로 살겠습니다.

2009.7.8

오마이뉴스 대표 기자 오연호"

어쩌면 오대표는 노무현대통령의 서거로 격앙된 독자의 마음 이용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러나 이호소문은 내마음을 움직였습니다. 마지막 말은 항상 기억하고 있을만치 간절했습니다.
일본자본의 지원을 받는다는 말이 있습니다. 사실관계는 모르겠으나 이제는 간절함이 옅어진거 같습니다. 손,이 두기자에게서 모욕감을 느낍니다. 오만하고 찐짜 이사람들이 독자를 개돼지로 보는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위의 사과문은 사과라기 보다는 변명문이란 생각이 듭니다. 탈퇴하나 세월만치 뒤가 돌아보입니다. 오마이뉴스는 위대합니다. 그리고 오마이뉴스를 후원한 독자 역시 위대합니다. 진정성있는 사과와 자질없는 사람들이 아무말이나 하는 장소가 아님을 보여주시기 바랍니다.

이름(별명) * 별명은 [정보수정]에서 입력 및 수정할 수 있습니다.
내 용 댓글등록

0/400자

0개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글쓰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시 조회 첨부
[공지] '광고없는 지면' 서비스 시작-증액을 부탁드립니다(11) 10만인클럽 05.11 10:22 110471
1192 [공유] 오마이뉴스 서교동 마당집 오는 길입니다~ 10만인클럽 08.29 10:28 5167
1191 [가입동기] 오마이뉴스의 발전을 기원합니다. 날아가는새 08.21 17:39 1978
1190 [후기] 덴마크로 떠난 꿈틀비행기, 7박9일간의 생생후기 10만인클럽 08.21 16:38 2480
1189 후원합니다.(1) 靑春 08.19 17:09 1214
1188 [가입동기] 南怡 IDOL 08.14 10:53 1191
1187 [가입동기] 부끄럽지않을..... 달라집시다.. 08.08 16:01 2970
1186 [가입동기] 미루어 왔던 묵은 숙제를 했습니다. 조통달 07.24 15:05 3040
1185 [가입동기] 소시민들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곳이어서 가을모모 07.16 18:40 2401
1184 [후원합니다.] 힘내십시오. 삼남매 07.13 09:01 1400
1183 [모집] 2017 여름 오마이뉴스 청소년 기자학교 10만인클럽 07.11 11:06 1645
1182 [공지] 2017 전국 일주, 지역이 희망이다 -대구편(1) 10만인클럽 07.10 15:25 1821
1181 [가입동기] 오마이뉴스 너무 좋아요 신오공 07.09 01:19 2752
1180 [가입동기]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를... 보라연 07.06 23:07 2853
1179 [모집] 찾아가는 글쓰기 특강-대구편 10만인클럽 07.05 09:34 4893
1178 [가입동기] 양심의 소리 바위소리 06.30 15:41 2695
1177 [가입동기] 전문성과 신념 우니 06.16 11:00 1506
1176 [가입동기] 정치도 참여해야 우리 자손이 바르게 큰다. 백만회원달성 06.07 16:56 2482
1175 [모집] 4대강 독립군 서울 특강 초대 10만인클럽 06.07 16:54 2436
1174 [가입동기] 쌓이는 원고료을 우째 안디바 06.05 10:35 2782
1173 후원중단 요청드립니다.(1) 포미니 06.02 22:16 1814
1l2l3l4l5l6l7l8l9l10 다음맨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