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만인게시판

10만인클럽 회원들의 목소리를 듣습니다.
[편집국장 메모] 세월호 참사, 공감 지수가 높았던 기사들
이한기(hanki) 2014.05.15 13:53 조회 : 6907

10만인클럽 회원 여러분,
뉴스게릴라본부장 이한기 기자입니다.
오랫만에 인사드립니다.
내일이면 세월호 참사가 일어난 지 딱 한 달이 됩니다.
뉴스 책임자로서 느낀 점을 <오마이뉴스>에 '편집국장 메모'로 올렸습니다.
10만인클럽 회원 여러분께도 전해드립니다.
차마, 안녕하시냐고는 묻지 못하겠습니다.
지금 대한민국에 상식을 가진 사람이라면 안녕할 수 없다는 걸 알고 있으니까요.
그래도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편집국장 메모] 세월호 참사 한 달에 즈음해

다들 가슴에 멍이 들었습니다. 갑자기 멍해진다거나, 시시때때로 울컥한다는 분들도 많습니다.
직업상 세월호 참사 뉴스를 매일 보는 저도 그렇습니다.
하물며 생존자나 피해자, 그 가족들의 고통이야 이루 말할 나위가 있겠습니까.

탐욕이 부른 사고, 피해를 키운 무능한 대처, 오보와 왜곡으로 언론의 민낯을 보여준 보도.
그 어느 하나 부끄럽지 않은 일이 없습니다. '이게 국가냐'는 말이 절로 나옵니다.
<오마이뉴스>도 그 비판에서 완전히 자유로울 수는 없습니다.
잘못된 점을 곱씹으며, 되풀이하지 않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틀 후면 세월호 참사가 일어난 지 한 달이 됩니다.
그런데도 마치 엊그제 일어난 일처럼 생생합니다. 고통의 깊이와 공감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사건을 들여다보면 볼수록 아프지만, 그래도 누군가는 제대로 보도해야 한다는 책임감으로 기사를 전하고 있습니다.

세월호 참사 한 달을 즈음해 특별기획 '[4월 16일, 세월호] 죽은자의 기록 산 자의 증언 - 시간의 재구성, 공간의 재구성(http://omn.kr/829b)'을 내보내고 있습니다. 덧붙여 조회와 좋은기사 원고료 등 독자 여러분들의 공감 지수가 높았던 기사들을 다시 한번 소개합니다.

- 구현모|"착한 내동생, 예쁘단 말 많이 못 해줘서 정말 후회돼"(http://omn.kr/7y7a)
- 서부원|고등학생들의 박 대통령 조롱... 칠판에 쓴 글귀가 섬뜩합니다(http://omn.kr/808t)
- 진도취재팀|서남수 장관님, 응급 의약품까지 밀치고 라면 먹어야 합니까?(http://omn.kr/7v1c)
- 이승훈|"라면에 계란 넣어 먹은 것도 아니고..." 청와대 대변인의 '장관 감싸기'(http://omn.kr/7va8)
- 권은비|독일의 대형사고 수습, 우린 왜 이렇게 못하나(http://omn.kr/7u4h)
- 강인규|박 대통령의 '말 한마디'가 세월호 참사 키웠다(http://omn.kr/7wtb)
- 이주영|"눈곱만큼도 존경할 수 없다" 고등학생, 박 대통령 비판 글(http://omn.kr/7xyp)
- 최경준|"청와대 게시판 글 '대통령이어서는 안되는 이유' 내가 썼다"(http://omn.kr/7xtq)
- 최현정|"NYT 광고가 나라 망신이라고?" 미주여성 세월호 광고 어떻게 나왔나(http://omn.kr/83is)
- 박병학|경찰에게 잘못 비는 유족...죽을 때까지 못 잊는다(http://omn.kr/82c2)
- 서범진|세월호 선장과 대통령의 자세, 놀랍도록 닮았다(http://omn.kr/7vra)
- 김성수|"한국 정부가 학생들을 죽게 놔둬" 외국인들도 분노(http://omn.kr/7z72)
- 현장취재팀|어버이날 자식 영정 안고 청와대 앞 12시간 농성(http://omn.kr/8209)
- 권우성|[오늘의 사진] 대한민국의 직업병에 걸린 기자분들께(http://omn.kr/7w2s)

●10만인클럽 나도동참(사진 클릭)

이름(별명) * 별명은 [정보수정]에서 입력 및 수정할 수 있습니다.
내 용 댓글등록

0/400자

0개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글쓰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시 조회 첨부
150 [셀프] 의미~!! 최충원 06.13 11:04 2496
149 이 땅에 모든 '자식을 잃은 부모들'이 행복하길 바랍니다.(3) 터프가이 쩡 06.12 15:44 3423
148 [알림] [특강86회] 김부겸 전 의원의 지방선거 '속풀이 토크' 10만인클럽 06.11 09:33 3851
147 [우리함께] <문창극 칼럼도서관> 만들어볼까요?(2) 박형숙 06.10 18:10 11486
146 박원순의 당선사례 중 귀가 번쩍뜨인 한 문장! 박형숙 06.05 17:54 3210
145 해방이후 첫 미래권력 교체 박형숙 06.05 13:50 7279
144 [공유] 조희연 당선인이 10만인클럽 회원에게 보낸 감사 인사 김병기 06.05 10:48 3042
143 혼자 보기 아까웠던 <10만인클럽 특강>, 이제 지인에게 선물할 수 있습니다!(1) 10만인클럽 06.02 17:48 5656
142 [의견제시] 인터넷 매체 오마이뉴스는 인터넷으로 보기 어렵다?(3) 터프가이 쩡 05.31 13:05 2918
141 [긴급토론] 세월호 이후, 이제 무엇을 할 것인가...후기 및 공부자료 공유 박형숙 05.29 15:19 3810
140 [공유] 후배 조국의 선배 김기춘을 향한 직언 "실장님의 시대는 끝났습니다. 물러나십시오."(2) 박형숙 05.28 10:55 12269
139 10만인클럽 회원의 특권(3) 건강한노동 05.23 15:34 2888
138 [보고] 7월부터 오연호 대표가 지역 회원님들을 찾아갑니다 김병기 05.23 09:24 3158
137 [긴급토론] "세월호 이후, 이제 무엇을 할 것인가" 10만인클럽 05.22 09:34 2869
136 [오마이뉴스 탐사보도] ‘죽은 자의 기록, 산 자의 증언’ 10만인클럽 05.19 15:32 5665
135 [탈퇴요청] 10만인클럽 탈퇴 처리 요청합니다.(1) 펜실베니아 05.17 15:38 3029
134 [편집국장 메모] 세월호 참사, 공감 지수가 높았던 기사들 이한기 05.15 13:53 6908
133 [헐~]언론조종언론통제언론겁박 최충원 05.14 16:00 2614
132 [보고] 당당하게 10만인클럽 캠페인을 시작합니다(1) 10만인클럽 05.13 17:10 7184
131 [생각]오마잇기사를읽으면서(1) 최충원 05.13 10:00 2701
처음으로이전 61l62l63l64l65l66l67l68l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