꾸준히 읽고 보고 쓰고 있습니다. 사회학을 공부하는 중입니다.

내가 작성한 댓글

* 소셜댓글 도입(2013.07.29) 이후 오마이뉴스 아이디로 로그인해서 남긴 소셜 댓글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 소셜 계정을 이용해 남긴 댓글은 라이브리 사이트의 마이 페이지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1. 지적 감사합니다 반영하여 수정하였습니다!
  2. 여기에 김치녀는 왜 나오는거죠?
  3. 글쓴이입니다. 생리의 느낌을 알자고 쓴 글이 아니에요. 보편적으로 경험하는 고통이 남성에게는 없는데, 여성에게는 있으니까, 그리고 그 경험을 남성들은 배우지 못했으니까 알아가야 한다는 거죠.
  4. 안녕하세요 글쓴이입니다. 폭행의 경우에는 저도 그 자체는 불합리하다고는 생각을 합니다만, `남자 여자 사이좋게 지내자`라는 말이 과연 그 상황에서 합당한 말인지 생각해 보셨으면 좋겠어요. 그리고 과연 추모집회가 희생자를 `이용해 먹었`는지에 대해서도 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