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3년 교사생활 후 원주에서 지내고 있다. 장편소설 <허형식 장군> <약속> <용서>, 역사다큐 <항일유적답사기><영웅 안중근>, 사진집<지울수 없는 이미지> <한국전쟁 Ⅱ> <일제강점기> <개화기와 대한제국> <미군정 3년사>, 어린이 도서 <대한민국의 시작은 임시정부입니다> <김구, 독립운동의 끝은 통일> <독립운동가, 청년 안중근> 등이 있다.
icon출판정보전쟁과 사랑

내가 작성한 댓글

* 소셜댓글 도입(2013.07.29) 이후 오마이뉴스 아이디로 로그인해서 남긴 소셜 댓글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 소셜 계정을 이용해 남긴 댓글은 라이브리 사이트의 마이 페이지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1. 훌륭한 교유자 !!!
  2. 열정이 대단하십니다. 그 열정으로 사시면 큰 인재가 될 것입니다. 성원합니다.
  3. 그렇습니다. 정녕 내 마음의 고향입니다.
  4. 그를 명장으로 인정치 않을 수 없는 실전이었다. 축하 드린다.
  5. 침묵이 금이다.
  6. 내가 젊은 날 자주 찾았던 남애항, 포근한 고향바다 같지요. 남애 모래톱의 해수욕장도 좋습니다. 조용하고 물 맑고.... 생선회도 일품이고요.
  7. 미처 몰랐던 고향의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8. 성원의 말씀 고맙습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9. 늙은 말에게 당근을 주는 자네가 고맙네.
  10. 책을 쓰는 사람도 힘들고(책을 보는 사람이 점차 줄어드니까), 책을 만드는 사람도 힘들고(책이 팔리지 않으니까),책을 독자에게 전하는 사람도 힘들고(로킷배송, 충알배송 때문에), 이 시대 그렇게 야단법석으로 책을 배송할 필요가 있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