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공작소장, 경관디자이너,에세이스트 어제 보다 나은 오늘, 오늘 보다 나은 내일을 만들고자 노력하는 사람.

내가 작성한 댓글

* 소셜댓글 도입(2013.07.29) 이후 오마이뉴스 아이디로 로그인해서 남긴 소셜 댓글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 소셜 계정을 이용해 남긴 댓글은 라이브리 사이트의 마이 페이지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1. 꿈틀여행 저두 한번 가보구 싶네요.
  2. 까치밥은 남겨 놓고 따셨지요? ㅎㅎㅎㅎ 고향이 생각나네요. 잘읽었습니다.
  3. 조직의 부속품처럼 쓰이다 어느 날 아무렇지 않게 버려져야 하는 직장인의 운명.ㅠㅠ저는 이미 8개월전에 겪어봐서 쓰레기가 된 그 고통을 알고있습니다.그래도 다시 불편하지만 잠시 들어갈 조직이 있다는 것에 그나마 위안.힘내십시오.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007234
  4. ㅎㅎ 그래도 구출해서 다행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