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차는 굴러가는게 아니라 뛰어서 갈 수도 있습니다. 물론 화물칸도 없을 수 있습니다. <신문고 뉴스> 편집장 입니다.

내가 작성한 댓글

* 소셜댓글 도입(2013.07.29) 이후 오마이뉴스 아이디로 로그인해서 남긴 소셜 댓글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 소셜 계정을 이용해 남긴 댓글은 라이브리 사이트의 마이 페이지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1. 기사작성한 추광규 입니다.강대표 전권위임으로 오늘 합의가 이루어졌고 천정배 박주선 신당과 통합이 지지부진 하기 때문에 이를 촉진 시키기 위해 소통합을 실현시킨 것으로알고 있습니다. 다음 통합은 박주선 그 다음은 천정배 정동영 그 다음은 더민주가 아닐까 예측됩니다. 감사합니다.
  2. 기사 작성한 추광규 기자 입니다. 편집부에서 착오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관련 내용 수정했습니다. 지적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