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실시간 글

  • 이 글은 오마이뉴스가 정식기사로 채택하지 않은 글(또는 검토 전 글)입니다.
  • 오마이뉴스 에디터가 검토하지 않았거나, 채택되지 않은 글에 대한 책임은 글쓴이에 있습니다.
개떡? 같은 나라(2), 법원이 증거인멸?
(법원 제출서류 161쪽이 삭제되어 출력).
서류 출력 10월 초, 국정감사 시기, 법원이 국회도 속여?

1. 갑호 증 11개 중 8개 삭제한 내용

(1). 원고 제출 소장                                법원에서 출력한 소장
(2013.02.01일 제출)                                        (2014.10.07일 출력)

1. 소장 원문(청구취지, 청구원인 등).                               1. 소장 원문과 동일.

2. 갑 제1호 증.                                                               2. 갑 제1호 증 원문과 동일

3. 갑 제2호 증(저작권 등록증)                                        3. 갑 제2호 증 삭제됨(1매)
[저작자: 원고 김세중]

4. 갑 제3호 증(감사계약서)                                          4. 갑 제3호 증 삭제됨(8매)
[추가업무수행 증명]

5. 갑 제4호 증(4-1호, 4-2호 증)                                   5. 갑 제4호 증 삭제됨

4-1. "L사업" 매매계약서 발췌문                                    4-1호 증 삭제됨(6매)
4-2. 피고 준비서면 일부                                              4-2호 증 삭제됨(1매)
  
6. 첨부서류 6. 첨부서류
  1-2. 소송위임장 및 담당변호사 지정서                      1-2. 위임장 삭제됨(3매)

7. 참고자료 7. 참고서류 일체 삭제됨

1-1(원고 著書, "마케팅" 목차)                                      1-1 삭제됨(14매)
1-2(원고 저서, "경영전략" 목차)                                  1-2 삭제됨(9매)

1-3[DS(주) 사업보고서 발췌]                                          1-3 삭제됨(11매)
1-4("C사업" 연 800억 매출 기사)                                     1-4 삭제됨(3매)

(2). 원고 제출 항소이유서                       법원에서 출력, 항소이
(2013.10.01일 제출)                                   유서(2014.10.06 출력)  

3. 갑 제6호 증                                                    3. 갑 제6호증 삭제됨(6매)

4. 갑 제7호 증                                                  4. 갑 제7호증 삭제됨(4매)
 
5. 갑 제8호 증(감사계약서 예시)                           5. 갑 제8호증 삭제됨(5매)
 
(3). 원고제출 항소이유 보충서      법원에서 출력, 항소이유 보충서

3. 갑 제10호 증                                                     3. 갑 제10호 증 삭제됨
[원고 '경영자문위원장' 직함 명함] (1매)

4. 갑 제11호 증                                                        4. 갑 제11호 증 삭제됨
[삼일회계법인 경영컨 설팅 비중 65%, 

     
2. 변론재개신청, 재배당요구 신청 등 삭제한 내용

원고제출 서류 내용 법원에서 출력 내용

2. 준비서면(2013.11.28일)                                        2. 준비서면 삭제됨
3. 구술변론진술서(2013.12.09일)                              3. 구술변론진술서 삭제됨

4. 재배당요구신청서(2013.12.09일)                         3. 재배당요구신청서 삭제됨
5. 문서제출명령신청서(2013.12.11일)                      4. 문서제출명령신청 삭제됨

6. 시민단체(사법정의국민연대)의견서                     5. 시민단체의견서 삭제됨
(
7. 변론재개신청서(2012.12.16일)                             6. 변론재개신청서 삭제됨
8. 변론재개신청서(2014.01.07일)                            8. 변론재개신청서 삭제됨

3. 원고 소장의 편철(編綴)순서를 법원이 변경 편철
(갑호 증을 첨부서류, 참고서류 뒤에 편철, 중요서류 은닉?)

원고제출 소장, 편철순서                    법원 출력한 소장, 편철순서
(2013.02.01일 제출)                                   (2014.03.05일 출력)

                     
1. 소장 원문 1-8 1                                                       1. 소장 원문과 일치 
(청구취지/청구원인)

2. 갑 제1호 증                                                             6. 첨부서류

3. 갑 제2호 증                                                             7. 참고자료
(원고 저작권 등록증)                                      
4. 갑 제3호 증                                                            3, 갑제2호 증
                                                                                 4. 갑 제3호 증
5. 갑 제4호 증                                                            5. 갑 제4호 증
                                                                                   
6. 첨부서류
7. 참고자료

4. 제출된 소송서류와 전자화 문서의 동일성을 유지해야
(민사소송 등에서의 전자문서 이용 등에 관한 업무처리지침, 대법원재판 예규 제1391호, 제30조 5항, 제31조 1항 참조).

"호 증 번호순으로 편철해야 한다"[법원실무제요, 민사소송(1), 4. 사건 기록의 구성, 바. 소장 그 밖의 서류, txt 179-188, 참조].

원고의 저작권과 저작권침해의 결정적 증거인 갑 제4호 증에서
"4" 字를 삭제하였고;

이러한 행위는 갑 제4호 증, 참고자료의 변작 가능성 (형법 제 227조 의 2)이 있습니다.  

1심에 제출한 변론재개신청서(2013.07.22일 접수)를 상고이유보충서 (2) (2014.04.22일 접수)뒤에 편철되었습니다.

"민사서류는 시간적 접수순서에 따라 편철 한다"는 대법원
재판 예규에 어긋납니다 (민사접수서류에 붙일 인지액 및 그 편철방법 등에 관한 예규, 제 2조; 대법원재판예규 제 1440호).

소장의 주장 및 증명논리에 따라 갑호 증 순서를 정하였는데,
편철순서 변경은, 증명 효용을 훼손하고, 주요 갑호 증들이 찾기
어렵도록 은닉되었을 가능성 있습니다(형법 제141조 참조).

저작권의 침해행위 입증 서류인 "L사업 매매계약서"와 이를 승인한 "이사회의사록"에 대한 문서제출명령을 신청하였고(2013.11.21.)
이에 대한 변론을 하였으나 변론조서에 기록이 없습니다.
법원출력 서류는 은행 금고에 보관하고 있습니다..

5. 전자소송이 컴퓨터범죄에 완전 노출, 무방비 상태

전자문서 기본조건으로서, "기록이 완벽하고 변경되지 않은 상태로 있는 것", "사후적인 변경이 불가능하도록 하거나, 변경사실이 명백히 드러 나도록 기술적 조치가 선행되어야 하고(무결성)"; "기록의 위치를 찾을 수 있고, 기록이 검색될 수 있으며, 보일 수 있고", 기록들 간에 연계성 이 유지되어야 한다(이용가능성)고 합니다.
(한충수 교수, "민사소송에서의 증거조사에 있어 몇 가지 문제점,
한양대 법학논총 제27집 제2호, 51면 52면 참조).
 
기업에서 전산업무를 10여 년간 관리한 경험으로 판단하면, 중소기업 에서도 이렇게 통제(統制')되지 않는 컴퓨터 시스템은 없습니다.

전자소송이 컴퓨터 범죄에 완전히 노출되어 있다고 생각합니다.

덧붙이는 글 | 저직권 사용료 지급청구 소송에서. 법원이 대기업 대상주식회사 봐주기위하여 원고가 법원에 제출서류한 증거서류 등 161쪽을 법원 컴퓨터에서
삭제하였음.


  • 이 글은 오마이뉴스가 정식기사로 채택하지 않은 글(또는 검토 전 글)입니다.
  • 오마이뉴스 에디터가 검토하지 않았거나, 채택되지 않은 글에 대한 책임은 글쓴이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