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이용안내

당신의 손끝에서부터 ‘뉴스’가 만들어집니다. 여러분이 편집자가 되어 좋은 글에 ‘추천’을 눌러주세요.

*이 글은 오마이뉴스가 정식기사로 채택하지 않은 글입니다. '좋은 글인데 아깝다'라고 생각된다면 ‘추천’을 눌러주세요. 추천을 많이 받은 글은 주요기사로 배치될 수 있습니다.(채택되지 않은 글에 대한 책임은 글쓴이에게 있습니다.)

ⓒ 곽동운
ⓒ 곽동운
ⓒ 곽동운
ⓒ 곽동운
서울은 아파트 값이 너무 비싸 집 구하기가 참 힘들죠.

어렵게 아파트를 구했다고 해도 별 같지도 않은 것들을 꼬투리 삼아 이러쿵 저러쿵 하는 사람들 때문에 속이 상하셨던 분들도 있을 겁니다. 평수가 몇 평이니, 임대주택이니아니니 하는 그런 이러쿵 저러쿵들이죠.
그래서 가끔은 사진과 같은 원시적인 주거 구조가 그리울 때가 있습니다.

최소한 저런 집에 살면 아파트 평수 때문에 혹은 임대아파트냐 아니냐 때문에 속이 상하는일은 없을 테니까요.

첫번째 사진은 움집이고 , 두번째 사진은 얼개집입니다. 둘 다 원시적인 구조지만 별 같지도 않은 거 때문에 스트레스 받을 일은 없을 겁니다.

또 층간 소음도 없을 거고, 새집증후군도 없을 테지요.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태그:모이
추천추천
당신의 손끝에서부터 ‘뉴스’가 만들어집니다. 여러분이 편집자가 되어 좋은 글에 ‘추천’을 눌러주세요.
이 글은 오마이뉴스가 정식기사로 채택하지 않은 글입니다. '좋은 글인데 아깝다'라고 생각된다면 ‘추천’을 눌러주세요.
추천을 많이 받은 글은 주요기사로 배치될 수 있습니다. (채택되지 않은 글에 대한 책임은 글쓴이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