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직장내 성희롱

영화 <노스컨츄리> 중 한 장면

<노스컨츄리>는 1984년 발생한 미국 최초의 성희롱 소송을 바탕으로 만든 영화이다. 주인공 조시는 남성 동료들의 차별 뿐만 아니라 주변인들의 '문제를 일으키지 말라'는 만류에 외로운 싸움을 시작한다.

2011.04.2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한국성폭력상담소는 1991년 4월 문을 연 이후로 성폭력 피해에 대한 상담, 지원 활동과 성폭력 피해자를 위한 법/정책 마련 및 인간중심적인 성문화 정착과 여성의 인권 회복을 위한 활동들을 해 오고 있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