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첫 만남 2009년 9월 5일

첫 만남 2009년 9월 5일

예빠토리야 한글학교가 문을 열었던 2009년 9월 5일이다. 그들과 처음 만나던 날인데 지금 사진을 보면 마치 오래 전부터 알았던 아이들 사진을 보는 느낌이다.

ⓒ김형효2011.02.1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시집"사람의 사막에서" 이후 세권의 시집, 2007년<히말라야,안나푸르나를 걷다>, 네팔어린이동화<무나마단의 하늘>, <길 위의 순례자>출간, 전도서출판 문화발전소대표, 격월간시와혁명발행인, 대자보편집위원 현민족문학작가회의 회원. 홈페이지sisarang.com, nekonews.com운영자, 전우크라이나 예빠토리야한글학교교사, 현재 네팔한국문화센타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