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관기총

관기총 상임회장이 지어 2008년 5월에 완공 된 교회 전경

지하 3층, 지상 5층의 총 3천 4백평 규모의 교회 모습. 헌당예배에 한기총 대표회장 엄신형 목사 등 교계 지도자들이 대거 참석했다며 언론에 보도된 바 있다.

ⓒ이은희2008.08.0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수 년 사이 인권이 후퇴하는 사회현실을 보며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습니다. 한국의 인권발전이 멈추지 않도록 작은 힘이나마 보태고 싶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