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장재완 (jjang153)

42일 간의 유해발굴을 통해 250여 구의 유해를 발굴한 '한국전쟁기민간인학살유해발굴공동조사단'과 '대전산내골령골대책회의'는 20일 오전 대전 동구 낭월동 산내학살지에서 '한국전쟁민간인 희생사건 9차 유해 발굴 희생자 봉안식'과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사진은 기자회견 전 유해발굴 자원봉사자로 참여했던 성미산학교 학생들이 '기억의 나무'를 심는 장면.

ⓒ오마이뉴스 장재완2020.11.2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