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호사와 순라행렬

18일 오전 서울도서관(옛 서울시청)앞에서 '2020 서울 글로벌 포토저널리즘 사진전 : 2020 서울, 다시 품은 희망'이 진행중인 가운데, 대구 계명대 간호사들의 모습을 담은 AFP통신 한국 특파원 에드 존스(Ed Jones) 기자의 사진앞으로 왕궁수문장 교대의식을 마친 수문군들의 순라행렬이 지나고 있다. 서울시는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라 다음날인 19일 0시부터 2주간 사회적 거리두기가 1.5단계로 격상되고 방역초치가 강화될 예정이다.

ⓒ권우성2020.11.1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