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조정훈 (tghome)

대구지역 시민단체들로 구성된 '코로나19 사회경제 대응 대구공동행동'은 18일 대구시교육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구시교육처잉 다이텍에서 구매해 학생들에게 나눠준 나노필터 마스크에서 유해물질이 검출됐다며 대구시교육청의 사과와 전량 폐기를 촉구했다.

ⓒ조정훈2020.08.1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