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권우성 (kws21)

지난 2일 집중호우로 산사태가 발생한 경기도 안성시 죽산면 남산마을. 토사가 휩쓸고 가면서 땅속에 묻혀 있어야할 고구마가 밖으로 드러나 있다.

ⓒ권우성2020.08.05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