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정민 (gayon)

'찐한친구' 동갑내기 절친들의 날 것

송재희, 김종민, 하하, 장동민, 최필립, 양동근이 8일 오전 온라인으로 진행된 티캐스트 E채널의 새 예능 <찐한친구>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찐한친구>는 1979년생, 42세 동갑내기 절친 스타들의 현실을 날 것 그대로 담은 예능 프로그램이다. 8일 수요일 오후 8시 30분 첫방송.

ⓒE채널2020.07.0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