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주영 (imjuice)

미국 백인 경찰의 가혹 행위로 숨진 조지 플로이드의 모교인 텍사스 주 휴스턴의 잭 예이츠 고교 풋볼장에서 졸업생과 주민들이 8일(현지시간) 그를 추모하는 촛불 집회를 벌이고 있다. 플로이드는 고교 시절 풋볼팀 선수로 활약했다.

ⓒ휴스턴 AFP/연합뉴스2020.06.1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