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남소연 (newmoon)

'세대 비하' 발언 논란으로 당 윤리위원회에서 제명이 의결된 미래통합당 관악갑 김대호 국회의원 후보가 8일 서울 영등포구 미래통합당사 앞에 도착해 누군가와 통화하고 있다.

ⓒ남소연2020.04.08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