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코로나19

YTN은 "당시 현장에 출동했던 구조대원이 심정지 상태인 김씨를 병원에 이송했다고 발언함에 따라 사망 상태로 이해하고 기사를 작성한 것"이라면서 김씨가 숨진 것이 아니라 위중한 상태임을 확인해 사실관계를 바로잡았다.

ⓒYTN 갈무리2020.03.1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