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연합뉴스 (yonhap)

대구·경북 긴급지원 마스크 수송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마스크 긴급 수급 조정조치가 시작된 26일 경북 문경시에 있는 마스크 제조업체 피앤티디에서 마스크 116만개를 공급받아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 지역에 지원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마스크를 실은 정부운송차량 모습. 2020.2.26 [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연합뉴스2020.02.2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