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황교안

'마스크 착용 권고' 어긴 최승재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가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2020 영입인사 환영식'에 영입인사인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오른쪽), 백대용 소비자시민모임 회장(왼쪽) 등과 함께 입장하고 있다. 황 대표를 비롯해 참석자들이 마스크를 착용한 데 반해,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은 마스크를 벗고 이야기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국회 의원회관을 비롯해 본청 건물까지 국회 시설물에 대해 방역작업을 실시한 국회사무처는 이날부터 출입자 전원 마스크 착용을 권고하고 있다.

ⓒ남소연2020.02.2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