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노준희 (dooaium)

<종의 기원 톺아보기>를 펴낸 신현철 순헌향대학교 교수. 신 교수는 전공생들도 이해하기 힘든 <종의 기원>을 솔직하게 읽기 힘들다고 인정하고 누구라도 읽기에 도움이 되도록 연구년 포함 2년간 역사적인 번역작업에 매달렸다.

ⓒ노준희2019.11.05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충남 주요소식과, 천안 아산을 중심으로 한 지역소식 교육 문화 생활 건강 등을 다루는 섹션 주간신문인 <천안아산신문>에서 일하는 노준희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