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정대희 (kaos80)

18일 오후 3시 30분쯤 서울 광화문에 있는 미국 대사관저 인근에서 기습 시위를 벌인 대학생들이 경찰에 연행되고 있다. 대학생 30여 명은 이날 "미군 지원금 5배 인상, 해리스 망발 규탄한다!"는 플래카드를 들고서 미국의 '방위비 분담금 6조 요구'를 규탄했다. 이어 학생들은 미리 준비한 사다리를 미 대사관저 담벼락에 세우고 10명 정도가 담을 넘어 안으로 넘어갔다.

ⓒ정대희2019.10.1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