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정대희 (kaos80)

1975년 조선일보에서 해직된 기자들이 결성한 조선자유언론수호투쟁위원회(이하 조선특위)와 원로 언론인들, 시민단체가 1일 조선일보사 현판의 흔적이 남은 코리아나호텔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조선일보의 반민족 친일행위를 규탄”했다.

ⓒ정대희2019.08.0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