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김시연 (staright)

학부모 시민단체 ‘정치하는엄마들’과 전국여성지방의원네트워크 소속 지방 의원들이 29일 오전 11시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어린이집 급·간식비 기준 금액을 지금보다 1.5배 많은 하루 2671원 이상으로 인상하라고 정부에 촉구했다.

ⓒ김시연2019.07.2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