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신나리 (dorga17)

대북 민간단체의 호소

국내 대북지원·교류 관련 민간단체와 종교계는 14일 서울 중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관에서 합동 기자회견을 열고 ‘대국민호소문’을 발표했다. 이들은 남북의 군사·정치적 긴장 상태와 별개로 ‘북한 동포를 위한 식량 지원’이 필요하다는 절박함을 전했다.

ⓒ민화협2019.05.1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