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남소연 (newmoon)

'빠루' 들어보이는 나경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26일 오전 경호권이 발동된 국회 본관 의안과 앞에서 긴급의원총회를 열고, 이날 새벽 의안과 출입문 개문을 위해 국회 경위들이 사용했던 쇠지렛대(일명 빠루)를 입수해 들어보이고 있다.

ⓒ남소연2019.04.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