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김성욱 (etshiro)

이번 동해안 산불로 피해를 입은 강원도 속초시 장사동 이재민 고인숙씨는 지난 5일 언론이 보도한 '강아지가 목줄에 묶여 화마를 못 피했고, 불길에 발을 그을렸다'는 내용이 잘못됐다고 했다. 그는

ⓒ김성욱2019.04.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