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경태 (sneercool)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으로 처리하기로 합의한 고위공직자수사처 법안에 대해 22일 본인 페이스북을 통해 찬성 입장을 밝혔다.

ⓒ조국 민정수석 페이스북 캡쳐2019.04.2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