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신지예

신지예(왼쪽), 하승수 녹색당 공동운영 위원장이 1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참여연대에서 열린 '장자연 특별법 제정과 성폭법 개정 필요성 토론회'에서 발제문을 발표 하고 있다.

ⓒ이희훈2019.04.1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