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딥페이크

<원더우먼>으로 알려진 할리우드 배우 갤 가돗을 합성한 '딥페이크 불법영상'. 국내외 유명 연예인들이 딥페이크 기술로 포르노 영상에 얼굴이 합성돼 피해를 입고 있다.

ⓒ온라인 사이트 갈무리2019.04.0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편집부의 뉴스 아이디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