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경태 (sneercool)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거짓말의 날' 만우절인 1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2017년 5월 10일~2019년 4월 1일, 문재인 집권기간은 거짓말의 시간이었다, 약속을 믿은 국민들은 만우절 바보(April fool)가 되고 말았다"면서 문 대통령의 사과를 요구했다.

ⓒ황교안 페이스북 캡쳐2019.04.0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