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더불어민주당

나경원에 항의하는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12일 오전 국회 본회의장에서 교섭단체 대표연설 도중 문재인 대통령을 '김정은 수석대변인'에 비유하자,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자리에서 일어나 사과를 요구했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와 박주민 박광온 최고위원, 윤호중 사무총장, 최재성 의원 등이 자리에서 일어나 굳은 표정으로 이 모습을 지켜보고 있다.

ⓒ남소연2019.03.1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