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바닥에 드러누운 '오월어머니'들

5·18 희생자 유족들이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문 앞에서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의 '5·18 망언'에 항의하며 드러누워 농성을 벌이고 있다.

ⓒ남소연2019.02.1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