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김명수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시위를 하던 70대 남성이 27일 오전 김명수 대법원장의 차량에 화염병을 투척했다. 평소 남성이 머물던 대법원 건너편 텐트에서 인화물질인 '에나멜 희석제'가 발견됐다. 서초경찰서 측은 "이것으로 범행을 저질렀는지는 확인해봐야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소중한2018.11.2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