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자전거

‘2018 안전하고 기발한 자전거 정책 콘테스트' 우수상을 받은 박상신씨의 프리젠테이션 자료 일부. 박씨는 일부 유럽 국가에서 도심의 건물들이 자출족을 위해 주차 공간은 물론, 샤워장과 자전거 정비숍을 함께 운영되는 사례를 소개했다.

ⓒ서울시 제공2018.10.3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편집부의 뉴스 아이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