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를 진행한 지난 5일(현지 시각) CRP 사무실 벽 한편에는 노란 포스트잇에 'explaining money in politics clearly(정치 자금을 명확하게 설명하기)' 'turning data into stories regular people understand(데이터를 평범한 사람들이 이해할 수 있는 이야기로 바꾸기)' 등 CRP의 목적을 적은 종이들이 더러 붙어있었다.

ⓒ조혜지2018.09.1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