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김미진 (julieshue)

이동환 작가가 읽으며 작품을 구상한 고 장준하 선생이 직접 쓴 "돌베게". 작품 구상을 하느라 여러 번 읽어서 그런지 책에 손 때가 묻어 정겹게 낡아 있다.

ⓒ김미진2018.08.2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