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정만진 (daeguedu)

독립운동정신계승사업회는 8월 22일부터 29일까지 택시와 자가용 승용차 5천 대에 조기를 게양할 계획이다. 8월 22일은 이완용이 데라우치와 비밀 불법 합방 조약을 맺은 날이고, 29일은 그 문서가 효력을 발휘한 날이다. 독립운동정신계승사업회는 8월 29일 국치일을 국가 추념일로 지정하여 왜 나라가 망했는지, 친일파들이 어떤 행위를 했는지를 잊지않는 것이 민족정기를 바로세우는 첩경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정만진2018.08.2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장편소설 <소설 의열단><소설 광복회><딸아, 울지 마라><백령도> 등과 역사기행서 <전국 임진왜란 유적 답사여행 총서(전 10권)>, <대구 독립운동유적 100곳 답사여행(2019 대구시 선정 '올해의 책')>, <삼국사기로 떠나는 경주여행>,<김유신과 떠나는 삼국여행> 등을 저술했고, 대구시 교육위원, 중고교 교사와 대학강사로 일했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